Bad $rs in GetInsertSQL. Connection or SQL invalid. Try using $connection->debug=true;

somsil님의 블로그 http://blog.kcmusa.org/somsil11
   2018년 9월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전체보기
월별로 보는 포스트
자주 가는 링크
메모박스
새로운 포스트 새로운 덧글 새로운 트랙백
사이드바
본문 제목 2018년 9월
대환난은 언제 이루어지고 대환난의 장소는 어떤 곳인가

답 :

이 질문에 대답하려면 주님의 재림에 대하여 잘 알아야 한다. 주님의 재림에 대해 바로 알려면 계시록에 대한 바른 지식이 필요하다.

1. 계시록의 구조

① 계시록은 주님의 재림에 대한 계시다. (계1:15) <볼지어다 구름을 타고 오시리라 각인의 눈이 그를 보겠고 그를 찌른 자들도 볼 터이요 땅에 있는 모든 족속이 그를 인하여 애곡하리니 그러하 리라 아멘>

② 계시록은 세상 교회를 상징하는 7교회에 보내는 편지에 이어 7인을 떼는 계시, 7나팔을 부는 계시 7대접을 쏟는 계시가 중심이 되어 있다. 이 세 계시를 계시록의 삼대 계시라 말한다.

③ 7인의 계시와 7나팔 계시, 7대접 계시 사이에 중간 계시가 나온다. 이 중간 계시에는 대환난 때에 일어날 하늘의 사건과 땅의 사건들, 주님 재림시의 양상들이 기록된다. 계시록의 이 3대 계 시의 구조가 특이하다. 7인의 계시 중 마지막 제 7인의 계시에 7나팔 계시가 들어가 있고, 나 팔 계시 중 마지막 나팔 곧 제7나팔 계시에 7대접 계시가 들어가 있다. 이 말을 다시 설명하면 제7인에 7나팔 계시와 7대접계시가 다 들어가 있는 것이다. 그리고 이 계시의 연결은 제7인이 떼어지는 때가 제 1나팔 불리어지는 때요, 제 7나팔 불리어지는 때가 동시에 제 1대접이 쏟아 지는 때이다.

④ 계시록에서 인의 계시는 주님 재림하실 때, 곧 마지막 때의 비밀을 상징하고, 7인은 완전한 비밀을 상징한다. 여기서 제7인은 마지막 비밀이다. 이 마지막 비밀 속에 7나팔 계시가 들어 있 다. 나팔 계시는, 경고(여러 사건으로 주님의 재림을 알려주는)로 마지막 나팔, 제7나팔은 마지막 경고다. 그리고 이 마지막 경고 속에 7대접 계시가 들어감으로 제7나팔이 불리어지기 시작하며 동시에 7대접 계시가 시작된다.

⑤ 계시록에서 대접은 하나님의 진노를 뜻한다.

(계16:1-)--<또 내가 들으니 성전에서 큰 음성이 나서 일곱 천사에게 말하되 너희는 가서 하나님의 진노의 일곱 대접을 땅에 쏟으라 하더라>

7인의 계시, 제1인---제7인=7나팔계시,제1나팔---제7나팔=제1나팔---제7나팔=7대접계시,제1대접---제7대접.

제7인 속에 나팔계시가 다 들어 있고, 제7나팔(마지막 나팔) 속에 7대접 계시가 들어 있다. 그러니까 제 7인 속에 모든 계시가 다 들어 있는것이다.현재는 제 7인중 마지막 나팔 계시가 시작되기 전이다. 마지막 나팔 계시가 시작되면 주님 공중 재림하시고 하늘에는 천국 ,이 땅에는 대접 쏟아지는 대환난이 시작된다.하늘의 왕국(천국)과 대환난은 동시에 시작되고 동시에 끝난다.

2. 계시록의 삼대 계시

가. 제1인, 제7나팔

① 계시록에서 제1인이 떼어지는 때가 이 땅에 주님의 교회가 탄생하는 오순절이다.

(계6:1-2)--<내가 보매 어린 양이 일곱 인 중에 하나를 떼시는 그 때에 내가 들으니 네 생물 중에 하나가 우뢰소리 같이 말하되 오라 하기로 내가 이에 보니 흰 말이 있는데 그 탄자가 활을 가졌고 면류관을 받고 나가서 이기고 또 이기려고 하더라>

제1인이 떼어질 때 흰말을 탄자가 활을 쏘며 이기려고 한다. 이 말씀에 대한 몇 가지 해석이 있지만 마튜 헨리의 주석대로 제1인은 복음이 승리하기 시작하는 오순절 사건을 가리킨다.

② 주님 재림의 때는 제 7나팔, 마지막 나팔을 불 때다. 이 때 주님은 재림하시게 되고 살아 있던 성도는 변화되고 죽은 성도는 부활하게 된다.

(고전15:51-52)--<보라 내가 너희에게 비밀을 말하노니 우리가 다 잠잘 것이 아니요 마지막 나팔에 순식간에 홀연히 다 변화하리니 나팔 소리가 나매 죽은 자들이 썩지 아니할 것으로 다시 살고 우리도 변화하리라 이 썩을 것이 불가불 썩지 아니할 것을 입겠고 이 죽을 것이 죽지 아니함을 입으리로다>

고린도 전서는 계시록 보다 수 십 년 먼저 기록되었다. 계시록에 나팔 계시가 기록되기 전 고린도 전서에 기록된 이 <마지막 나팔(고전15:51)>이란 말은 해석이 불가능했다. 그러나 후에 계시록이 기록됨으로 이 해석은 너무 분명해졌다. 마지막 나팔 불 때가 주님 재림하실 때요 성도가 부활할 때다. 성도는 이 때 부활하여 그 중 얼마가, 그 당시에 땅에 살아 있다가 벼화를 입은 성도와 함께 공중으로 끌어올려(휴거-휴거라는 말은 성경에 없다. 부활한 성도가 공중으로 끌어올리는 것을 휴거라 말한다) 공중에서 주님을 만나 천국 잔치에 참여하게 되지만 구원 얻은 성도 중 얼마가 이 잔치에 못 들어가고 천국잔치와 동시에 함께 시작되는 대환난에 들어간다.

(살전 4:16)--<주께서 호령과 천사장의 소리와 하나님의 나팔로 친히 하늘로 좇아 강림하시리니 그리스도 안에서 죽은 자들이 먼저 일어나고 그 후에 우리 살아 남은 자도 저희와 함께 구름 속으로 끌어 올려 공중에서 주를 영접하게 하시리니 그리하여 우리가 항상 주와 함께 있으리라)

(빌 3:20)--<오직 우리의 시민권은 하늘에 있는지라 거기로서 구원하는 자 곧 주 예수 그리스도를 기다리노니 그가 만물을 자기에게 복종케 하실 수 있는 자의 역사로 우리의 낮은 몸을 자기 영광의 몸의 형체와 같이 변케 하시리라>

나. 천국잔치, 대환난의 시작

트랙백 주소 : http://blog.kcmusa.org/blog/trackback.php?article_id=54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