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msil님의 블로그 http://blog.kcmusa.org/somsil11
   2018년 10월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전체보기
월별로 보는 포스트
자주 가는 링크
메모박스
새로운 포스트 새로운 덧글 새로운 트랙백
사이드바
창세기 34장 35장

창세기 34장에는 야곱이 에서와 헤어진 후 세겜 땅에 머므는 동안 그의 딸 디나가 세겜의 왕 하몰의 아들, 세겜에게 강간을 당하고 이 사건으로 야곱의 아들들이 그의 누이 디나를 세겜에게 주는 조건으로 세겜 성의 모든 남자들에게 할례를 행하게 하고, 세겜의 남자들이 할례를 받아 고통 중에 있을 때, 시므온과 레위가 세겜 성에 들어가 하몰과 세겜과 세겜 성의 모든 남자들을 다 죽이고 저들의 아내와 재물을 다 빼앗아 오는 큰 사건이 발생한다. 이 일로 세겜 주변의 가나안 족속과 브리스 족속들이 연합하여 야곱의 집을 위협하는 위험이 닥친다. 이 때 하나님이 야곱에게 벧엘로 올라가도록 명하셔서 야곱은 가족들과 종들이 가지고 있던 모든 우상들을 거두어 땅에 묻고 모두 의복을 바꾸어 입고 자신들을 정결케 하고 벧엘로 올라가 벧엘에 제단을 쌓고 하나님께 경배한다.

야곱은 이 벧엘을 엘벧엘, 곧 벧엘의 하나님이라 부른다. 이 때 하나님은 야곱에게 이렇게 축복하신다.

<야곱이 밧단아람에서 돌아오매 하나님이 다시 야곱에게 나타나사 그에게 복을 주시고 하나님이 그에게 이르시되 네 이름이 야곱이지마는 네 이름을 다시는 야곱이라 부르지 않겠고 이스라엘이 네 이름이 되리라 하시고 그가 그의 이름을 이스라엘이라 부르시고 하나님이 그에게 이르시되 나는 전능한 하나님이라 생육하며 번성하라 한 백성과 백성들의 총회가 네게서 나오고 왕들이 네 허리에서 나오리라 내가 아브라함과 이삭에게 준 땅을 네게 주고 내가 네 후손에게도 그 땅을 주리라 하시고>(창35:9-12)

① 창세기 34,35장에서 하나님이 주시는 구원의 교훈은 하나님은 야곱과 늘 동행하셨고 환난 날에 야곱의 기도를 들어주신 하나님으로(35:3) 성도가 가는 길에 하나님이 늘 동행해주신다는 것이다.

② 야곱이 형 에서의 노여움에서 구원 받은 다음 바로 벧엘로 올라가야 했다. 그런데 야곱은 세겜에 가축의 우리를 짓고 머물러 산다. 그리고 이 세겜에서 딸 디나가 하몰의 아들 세겜에게 강간을 당하는 사건이 생긴다. 구원받은 성도가 성화의 과정에서 하나님께 드린 서약을 저버려서는 안 되고 또 성도가 머물러서 되는 곳이 있고 머물지 말아야 할 곳이 있는데 머물지 말아야 할 곳에 머물게 되면 성화의 삶이 망가지게 된다.

롯은 소돔 땅에 머물렀기 때문에 소돔과 고모라가 심판 받을 때 패가망신하였다. 성도는 직장과 사업과 주거지를 다 하나님 중심으로 결정해야 한다.

③ 야곱이 세겜, 곧 받단아람에서 벧엘로 올라왔을 때 하나님은 야곱을 야곱이라 부르시지 않고 이스라엘이라 부르신다. 그리고 벧엘에서 이스라엘이 제단을 쌓고 하나님을 경배했을 때 아브라함과 이삭을 통해 주신 하나님의 축복이 다시 내려진다.

<그가 그의 이름을 이스라엘이라 부르시고 하나님이 그에게 이르시되 나는 전능한 하나님이라 생육하며 번성하라 한 백성과 백성들의 총회가 네게서 나오고 왕들이 네 허리에서 나오리라 내가 아브라함과 이삭에게 준 땅을 네게 주고 내가 네 후손에게도 그 땅을 주리라 하시고>(창35:10-12)

구원받은 성도는 이스라엘이다.(롬9:8, 엡2:12-20) 항상 벧엘 중심, 제단중심으로 살아야 한다.

④ 창세기 35장에 이스라엘의 12 아들 곧 이스라엘 12 지파의 조상의 이름이 나온다. 이스라엘 12 조상 가운데는 이방 여인 빌하와 실바의 아들도 포함된다. 하나님의 구원은 이스라엘 백성에게만 국한되지 않고 이방인에게도 미칠 것을 예표 하는 것이다.

24. 창세기 제36장

트랙백 주소 : http://blog.kcmusa.org/blog/trackback.php?article_id=54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