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msil님의 블로그 http://blog.kcmusa.org/somsil11
   2018년 12월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전체보기
월별로 보는 포스트
자주 가는 링크
메모박스
새로운 포스트 새로운 덧글 새로운 트랙백
사이드바
질문1) 원죄가 무엇인가

원죄와 나와 무슨 강관이 있는가. 수 억만 년 전 인류의 시조 아담과 하와가 지은 죄를 왜 내가 수 억 년 후 오늘 책임져야 하나. 왜 나는 원죄 때문에 영원한 멸망과 심판을 받게 되었는가. 왜 우리는 태어날 때부터 원죄를 가지고 태어나야 하는가. 교회에서 원죄는 인류의 조상 아담과 하와가 범한 죄라고만 가르쳐준다. 정말 원죄는 무엇이며 어떤 것인가.

답 :

원죄는 아담과 하와가 지은 죄의 책임이 오늘 내게 있는 것이 아니다. 원죄는 아담과 하와가 지은 죄의 결과로 내가 세상에 태어날 때부터 생명과 함께 죽음을 가지고 태어나게 된 상태를 말한다.

① 하나님이 아담과 하와를 창조하였을 때 저들은 하나님의 형상대로 창조되었기 때문에(창1:27) 하나님 같이 영생할 수 있는 존재였다.

그러나 아담이 선악과를 먹음으로 하나님이 말씀한대로 정녕 죽고 말았다.

(창2:6)--<여자가 그 나무를 본즉 먹음직도 하고 보암직도 하고 지혜롭게 할만큼 탐스럽기도 한 나무인지라 여자가 그 실과를 따먹고 자기와 함께 한 남편에게도 주매 그도 먹은지라) (창2:17)--<선악을 알게 하는 나무의 실과는 먹지 말라 네가 먹는 날에는 정녕 죽으리라>

② 아담의 범죄로 아담의 영, 영혼이 죽었다.

여기서 아담이 죽은 것은 그 육체가 아니었다. 아담은 선악과를 먹음으로 죽었지만 그 후에 가인과 아벨과 셋 등 인류의 조상들을 낳고 930세까지 이 땅에 살았다. 그러면 아담이 선악과를 먹음으로 정녕 죽은 것은 무엇인가. 아담이 선악과를 먹음으로 죽은 것은 아담의 영이 죽은 것으로 아담은 그 영이 죽게 됨으로 하나님의 영과 분리되어 심판받아 죽음에 이르게 된다. 아담은 선악과를 먹음으로 영적으로 죽었고, 혼의(인격, 마음, 정신) 죽음이 왔고 그리고 마침내 육이 죽게 된다.(창3:19)

③ 영적 죽음을 가진 후 인류가 번성한 결과

아담이 이렇게 그 영이 죽은 다음에 모든 인류가 번식하게 됨으로 아담 이후 인류는 태어날 때부터 영이 죽은 상태로 태어난다. 이것이 원죄다. 원죄는 아담이 지은 죄의 책임을 그 후손이 지는 것이 아니고 아담이 지은 죄의 결과로 아담을 통해 번식한 모든 인류가 영원한 생명을 잃어 버렸고, 그래서 인류가 영의 죽음, 혼의 죽음, 육의 죽음을 다 갖게 된 것이다. 성경에는 세 가지 죽음이 나온다.

가. 영적 죽음

영적죽음은 하나님의 영과 사람의 영과의 분리로 사람에게 영이 존재하지만 그 영이 하나님과 화목이 깨진 영을 말한다.

(엡2:1) --<너희의 허물과 죄로 죽었던 너희를 살리셨도다> (골2:13)--<또 너희의 범죄와 육체의 무할례로 죽었던 너희를 하나님이 그와 함께 살리시고 우리에게 모든 죄를 사하시고>

에베소 교인들과 골로새 교인들은 저들이 구원받기 전 죽어 있었던 사람들로 여기서 저들이 죽어 있었던 것은 저들의 육신이 아닌 영혼이 죽어 있었던 것이다. 구원 받지 못한 사람은 영, 영혼이 있지만 그 영은 죽은 영혼이다.(영과, 영혼은 같은 말로 성경에서 쓰여 진다.)

(눅15:24)--<이 내 아들은 죽었다가 다시 살아났으며 내가 잃었다가 다시 얻었노라 하니 저희가 즐거워하더라> (눅15:34)--<이 네 동생은 죽었다가 살았으며 내가 잃었다가 얻었기로 우리가 즐거워하고 기뻐하는 것이 마땅하다 하니라>

이 말씀에서 집을 나갔다 아버지께로 돌아 온 작은 아들을 <죽었다가 산자>로 주님이 말씀하신다. 이 비유에서 아버지가 하나님이요, 아들은 사람으로 아버지를 떠난 아들은 죽은 아들로 계산되고 아버지께 돌아온 아들은 살았다고 계산 된다. 여기서 죽었다는 말도 영적 죽음을 뜻하는 말일 뿐 결코 그 작은 아들이 육신으로 죽었던 것을 뜻하지 않는다. 영적으로 죽는 것은 영혼이 없어지는 것이 아니고 영, 영혼은 있지만 이 영혼이 하나님의 영과 원죄로 분리된 영이다. 이렇게 하나님과 분리된 영이 곧 죽은 영, 죽은 영혼으로 이것이 영적죽음이다.

(마8:21-22)--<제자 중에 또 하나가 가로되 주여 나로 먼저 가서 내 부친을 장사하게 허락하옵소서 예수께서 가라사대 죽은 자들로 저희 죽은 자를 장사하게 하고 너는 나를 좇으라 하시니라>

이 말씀에서 아버지가 죽은 것은 육신이 죽은 육의 죽음이지만 이 아버지를 장사지내라고 명령 받은 죽은 자들은 영적으로 죽은 자들이다. 육적으로 죽은 사람은 결코 다른 사람을 장사지낼 수 없다.

트랙백 주소 : http://blog.kcmusa.org/blog/trackback.php?article_id=5238